여름김치 담다

작성자
brandconti
작성일
2022-06-24 16:33
조회
113
KakaoTalk_20220624_152856681 (1)

여름 장마철이 오기 전에 김치를 담아야 한다.

아침 일찍 재래시장으로 발걸음이 급하다.

좀 있음 김치가 금치가 될 터이고

무엇보다 맛이 없는 김치를 일상으로

먹을 수는 없기 때문이다.

(우리집 그남자가 알뜰히 챙기는 김치~).

오늘은

잘생긴 열무, 얼갈이...

찹쌀풀에 밀가루풀을 반반으로 섞고

태양초 고추씨까지 한알 한알 다 챙겨서..

햇마늘, 생강, 홍고추, 쪽파, 양파 얇게 썰어

액젓과 함께 버무린다.

벌써 두번째 여름 김치다.

나이가 들수록

어릴 적 먹던 진한 김치가 떠오르는 것은 왜 일까

광주나 목포, 여수 어디쯤....

김치 맛있다는 홍어 횟집에서도

그 예전 맛을 찾을 수가 없다.

전국 김치 맛의 평준화?

할 수 없지

아쉬운 사람이 직접 담아보는 수밖에....

그렇다고 내 김치가 맛있을까ㅎㅎㅎㅎ

그래도 ... 맛있어져라~~ 맛있어져라~~

얍~~!!!

(그나저나 장바구니 물가가 너무 비싸다

마늘이며 쪽파며... 에고....)
전체 0